보도기사

HOME 미디어센터 > 보도기사

[의학신문]정부, 바이오 빅데이터 구축 추진
Name 관리자 Date 2017-04-18
E-mail   Read 14149 

 정부가 4차 산업혁명 대응을 위해 민·관 합동 `바이오 빅데이터`를 구축해 유망한 바이오헬스 산업 키우기에 나선다.

18일 산업통상자원부(이하 산업부)에 따르면 지난 17일 오후 경기도 판교 메리어트호텔에서 주형환 장관 주재로 바이오헬스 업계 간담회를 갖고 이러한 내용을 뼈대로 하는 `4차 산업혁명 주도를 위한 바이오헬스 산업 발전전략`을 발표했다.  

 산업부는 최근 바이오헬스 산업이 의료인 개인의 지식경험 기반에서 데이터 기반으로, 질환별 범용 제품서비스에서 개인별 맞춤 제품서비스로, 병원 중심에서 다양한 기업의 참여로 산업 생태계의 외연이 확장되는 등 급격한 변화를 보이고 있는 것으로 파악했다

 이 같은 상황에서 바이오헬스 분야의 4차 산업혁명 관련 비즈니스를 선점하고 수출 산업화를 달성키 위해 △분산형 바이오 빅데이터 구축 및 비즈니스모델 개발 및 규제 해소 △빅데이터 기반 맞춤 신약개발 및 혁신 생태계 조성 △융합 의료기기 개발 및 국내외 시장진출 지원 등 정책 방향을 제시했다.

 구체적으로 산업부는 병원에 축적된 양질의 의료정보를 산업에 활용할 수 있도록 단기적으로 분산형 바이오 빅데이터 구축을 검토하기로 했다. 또 산·학·연·병원 협력체를 구축해 빅데이터 기반의 유망 비즈니스모델 개발 시범사업도 추진키로 했다.

 산업부는 바이오 혁신 서비스를 개발하는 데 걸림돌이 되는 규제 해소에도 적극 나설 방침이다. 바이오 규제개선 옴부즈만을 운영해 업계의 의견을 수렴하고, 네거티브 규제를 도입해 문제가 되는 영역만 규제하는 방안을 추진한다. 


본문보기: http://www.bosa.co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2059209

Pre [의학신문]국내 의료기기, 첨단 기술로 ‘평창 올림픽’ 성공 지원
Next [경북일보] 대구시 "중기부에 `메디시티대구 K-의료특구` 지정 신청 추진"
목록